이루향서원의 향 전문 브랜드

一枝    yizhi incense


一枝,
비록 작으나 진심으로 가득 차
향사를 실천하는 미학


 

一枝, 

비록 작으나 진심으로 가득 차 香事를 실천하는 미학

Brand philosopy

長念鷦鷯鳥,安身在一枝
나뭇가지 하나에 내려앉은 작은 새를 상념하리다.
 一,  작더라도 만물의 근본이라 천지자연의 화목함이니 곧 천라만상이다
 枝, 나무에서 자라난 가지요, 새들의 안식처다.
一枝는 마음 속 청정국토에 귀의하여 환희가 충만한 경지이다.
《逍遙游》에서 장자는
 " 鹪鹩巢于深林,不过一枝;鼹鼠饮河,不过满腹 
     뱁새는 깊은 숲 속 둥지를 틀지만 나뭇가지 하나를 벗어나지 못하고,
     두더지가 강물을 들이켜나 제 배를 채울 뿐이네"라 했다고 합니다.


사람 또한 이와 다르지 않습니다.


一枝는 
시절과 인연 모든 번잡한 것을 단순케 하며,
만족과 멈춤을 깨닫게 합니다.
사람과 향의 인연이 이와 같으니
一期一會의 유한함이 더없이 소중할 수 밖에요.

History


2013년            |   이루향서원 정진단원장은 한국 차의 성지, 해남 대흥사 일지암 누각에서 찻자리를 펴고 

                             맞은 켠 초당을 바라보며 장자의 《逍遙游》 중 일지를 읊다가 일지인센스를 만들기로 다짐했다.

2014년            |   청대 금사선향을 계승한 장인, 이춘생을 만나 처음으로 일지의 금사선향이 만들어졌다.

2015년            |   일지암과의 인연으로 중국 복건성 천주에 '일지안'이라는 향 공간이 만들어졌다.

2019.4            |    한국 최초의 향전문점 일지 오픈

Philosophy


《逍遙游》에서 장자는
 " 鹪鹩巢于深林,不过一枝;鼹鼠饮河,不过满腹 
     뱁새는 깊은 숲 둥지를 틀지만 나뭇가지 하나를 벗어나지 못하고,
     두더지가 강물을 들이켜나 제 배를 채울 뿐이네"라 했다고 합니다.

一,  작더라도 만물의 근본이자 천지자연의 화목함이니 
곧 천라만상이며
 枝, 나무에서 자라난 가지요, 새들의 안식처입니다.


사람 또한 이와 다르지 않습니다.

一枝는 
시절과 인연 모든 번잡한 것을 단순케 하며, 
만족과 멈춤을 깨닫게 합니다.
사람과 향의 인연이 이와 같으니
 一期一會의 유한함이 더없이 소중할 수 밖에요.

   History


2013년   |   이루향서원 정진단원장은 한국 차의 성지, 해남 대흥사 일지암 누각에서 찻자리를 펴고 맞은 켠 초당을 바라보며 장자의 《逍遙游》 중 일지를 읊다가 일지인센스를 만들기로 다짐했다.

2014년    |   청대 금사선향을 계승한 장인, 이춘생을 만나 처음으로 일지의 금사선향이 만들어졌다.

2015년    |   일지암과의 인연으로 중국 복건성 천주에 향 공간, '일지안'이 만들어졌다.

2019.4    |    한국 최초의 향전문점 일지 오픈



COMPANY      영차영차      |     OWNER    ZHANG XIUJING 

ADRESS           서울 서대문구 연희로31길 14, 101호

BIZ-LICENSE   717-07-01372 

ONLINE-BIZ    2020-서울서대문-0540-호

CUSTOMER SERVICE      02-732-2666

                                          Mon-Fri am 10:00 - pm 6:00

CONTACT                         yizhikr2021@naver.com

HOME     |     AGREEMENT     |     PRIVACY POLICY      |     GUIDE

right © 2020 영차영차. all rights reserved       Hosting by (주)아임웹